본문가기 메뉴가기 하단메뉴가기
게시판
코오롱 엑스텐보이즈 이승윤, 유니버시아드 양궁 3관왕 달성
2017.08.25

코오롱 엑스텐보이즈 이승윤, 유니버시아드 양궁 3관왕 달성

- 2015년에 광주 U대회에 이은 2회 연속 3관왕

- 코오롱 엑스텐보이즈, 리커브 양궁 전종목 석권에 큰 역할




2017년 대만 타이베이 하계 유니버시아드(U대회)에 출전한 이승윤(코오롱 엑스텐보이즈)이 양궁 리커브 부문 금메달 3개를 휩쓸며 양궁 리커브 부문 전종목 석권에 힘을 보탰다.

 

24일 타이페이에서 진행된 리커브 종목별 결승에서 이승윤은 오전에 남자단체, 오후에 혼성 및 개인전에 출전해 모두 우승하며 2015년 광주 U대회 3관왕에 이여 2연속 대회 3관왕에 올랐다.

 

대회 예선에서 쾌조의 컨디션으로 대회 신기록(689)을 기록하며 1위로 통과한 이승윤은 이날 오전 팀 동료 이우석(코오롱 엑스텐보이즈), 김우진(청주시청)과 팀을 이룬 단체전에서 홈팀 대만을 6:0으로 완파하며 리커브 종목 첫 메달을 안겼다.

 

오후에 진행된 혼성전에서도 이번 대회에서 세계신기록(687)을 기록한 최미선(광주여대)과 이승윤이 짝을 이뤄 프랑스를 슛오프 접전 끝에 물리치며 또 한 번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어 벌어진 개인전 결승에서 이승윤은 김우진을 꺾고 올라온 러시아의 아르살란 발다노프 선수를 6:0으로 제압하며 2회 연속 대회 3관왕을 완성하였다.

 

한편 리커브 대표팀은 남녀 단체와 개인은 물론 혼성전까지 5개의 금메달을 모두 획득하며 세계최강 한국양궁의 명성을 이어갔다.

 

또한 코오롱 엑스텐보이즈 양궁팀 소속 서오석 감독은 남자대표팀을 맡아 소속팀 선수 이승윤, 이우석과 함께 리커브 전 종목 석권에 힘을 보탰다.



목록